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민연의 책들
이전 제품 보기 다음 제품 보기 크게보기

[] 나는 한국인 피폭자다 적립금

() 해외배송 가능

기본 정보
상품명 나는 한국인 피폭자다
저자 곽귀훈
출판사 민연주식회사
판매가 15,000원
ISBN 9788993741117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무료
회원할인가 13,500원 (최대 1,500원 할인)
  • 회원할인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상품 옵션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추천 메일 보내기 쇼핑 계속하기 바로 구매하기

이벤트

상품상세정보

▲ 나는 한국인 피폭자다 - 원폭피해자 곽귀훈의 삶과 투쟁
저자 곽귀훈 l 출판사: 민연 l 15,000원 ㅣ283page l 2013.12.31 l ISBN 9788993741117


원폭피해자운동의 산증인 곽귀훈 선생은 암울한 식민지 시대에 태어난 죄로 징병1기로 끌려갔고, 히로시마에서 원폭피해까지 입은 이중 피해자이다. “묻지마라 갑자생”이란 서글픈 세대가 이제 구순을 맞이하는 세월이 흘렀지만, 살아남은 자는 여전히 아픈 역사의 상흔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징병 1기생의 수기나자서전이 매우 드문 가운데 자신이 겪은 피해를 당당히 밝히고 맞서 투쟁해 온 한 원폭피해자의 역정이 이 회고록에 오롯이 담겨있다.


특히 곽귀훈 선생은 한국사회가 원폭피해자를 멸시와 외면의 대상으로 치부하던 1950년대 말 한국일보에 「히로시마 회상기」를 연재해 강제동원과 원폭피해 사실을 공론화하는 노력을 기울였다. 그 후 식민지배와 전후(戰後)처리 과정에서 한국인 원폭피해자들에게 회복할 수 없는 피해를 입힌 일본에 진정한 사죄와 보상을 촉구하는 운동을 일본 시민운동가들과의 함께 꾸준히 진행해 왔다.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들이 일본 정부의 사죄와 보상을 본격적으로 요구하기 시작한 것은 1990년대 초 무렵이다. 많은 강제동원 피해자들은 비록 패소하더라도 법정에서 자신의 피해사실을 인정받고, 피해자 스스로 존엄성을 회복하려는 운동의 하나로 재판투쟁을 벌였다.


누구의 보살핌도 받지 못하고 내팽개쳐진 한국인 원폭피해자들은 1972년부터 제기하기 시작한 재판투쟁을 통해 일본 제국주의의 식민지배와 전쟁범죄에 대한 고발을 법정 기록으로 남겼다. 이러한 노력들은 과거청산을 위한 투쟁의 과정이자 성찰의 과정 그 자체였다고 할 수 있다.


1998년 곽귀훈 선생 자신이 원고가 되어 제기한 ‘피폭자 지위 확인 소송’은 ‘운동’적 차원에서 시작했다고 한다. 1978년 한국인 피폭자 손진두가 승소한 결과, 한국인 피폭자도 건강수첩과 건강관리수당을 받을 수 있었지만, 한국인 피폭자가 일본을 벗어나면 그 권리가 박탈되곤 했다. ‘통달 402호’라는 행정명령 때문에 한국인 피폭자들의 정당한 권리를 제한받아 왔던 것이다. 그 때문에 매번 일본에 가서 다시 건강수첩을 발급받아야 하는 상황이 반복되었다. 원폭지원법에 규정한 피폭자의 권리는 ‘국적’을 불문하고 주어지는 것인데 유독 통달 402호를 빌미로 한국인 피폭자에게 차별을 두는 것은 위법이라고 제기한 것이 곽귀훈 소송이다. ‘피폭자는 어디에 있어도 피폭자다.’라는 말로 상징되는 이 소송은 2001년 6월 1일 1심에서 ‘일본국이 곽귀훈의 건강수첩 유효를 인정하고 미지급한 수당 약 116만 엔과 이후에도 수당을 지급하라’는 판결을 받아냈다. 그리고 2002년 12월 5일 오사카 고등재판소에서도 승소하여 일본 정부가 상고를 포기한 2002년 12월 18일 원심이 확정되었다.


이로써 한국인 피폭자도 어디에 있던 피폭자로서 자격을 유지하며, 따라서 사망시까지 일본 원호법의 적용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재판결과 재외 피폭자 약 5,000명(한국 2,700명, 북한 1,000명 추산, 미국 약 1,000명, 브라질 200명)이 2003년 3월부터 일본의 원호법에 근거한 혜택을 받게 되었다. 국내 원폭피해자의 경우, 2010년 현재 협회 등록 회원 2,632명 가운데 2,482명이 건강수첩을 발급받았고 건강관리수당도 수령하고 있다.


또한 곽귀훈 선생은 산악인으로서도 큰 족적을 남겼다. 대한산악연맹 창립 회원인 선생은 1950년대부터 산악운동을 전개해 등반활동을 대중화시키는데 앞장섰다. 원폭피해자가 등반대회를 대중화시킨 장본인이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지만 그의 열정적인 이력을 따라 읽다 보면 금방 이해되기도 한다.


그러한 열정이 바탕이 되었는지 곽귀훈 선생은 40여년의 원폭피해자운동을 해 오면서 본인이 발표할 원고를 직접 작성하고, 왕성한 기고활동으로 피폭자에 대한 인식을 일깨우는 데 앞장서 왔다. 그래서 구순의 고령임에도 불구하고 직접 컴퓨터로 회고록 원고를 완성했다. 기록의 소중함을 몸소 실천해 온 곽귀훈 선생은 원폭피해자 소송의 성과와 원폭피해자 운동 관련 기록을 영구히 보존하기 위해 관련 자료 전체를 수집하여 지난 2005과 2011년 두 차례에 걸쳐 국사편찬위원회에 기증하였다.


이 또한 피해자 개인의 노력으로서 결코 작지 않은 업적이라 할 만 하다. 일제 식민지배와 강제동원의 역사를 제대로 기억하고 역사에 남기기 위해 이 회고록에 기울인 저자의 마지막 노력이 많은 이들에게 전달되기를 바란다.


민족문제연구소 자료실장 김승은


저자소개

저자 곽귀훈 1924년 출생

저자는 전주사범학교 재학중 1944년 9월 징병1기생으로 히로시마 서부 제2부대에 강제 징집되었다.

훈련중에 45년 8월 6일 히로시마에 피폭당했다. 귀국 후 45년 말부터 교육계에 투신, 동국대사범대부속중고등학교 교장 등을 역임하고 정년퇴임했다.


1967년부터 피폭자 운동에 앞장선 그는 한국인 피폭자들의 비참한 현실을 국내외에 널리 알려, 피폭자 권익을 확보하고 인권을 옹호하는데 큰 기여를 하였다. 98년 10월 일본 정부를 상대로 제기한 <피폭자 자격 확인 소송> (곽귀훈 수첩 재판)에서 승리해 한국인 피폭자 등 재외 피폭자들에게 원호법을 적용시키는 획기적인 성과를 이끌어 냈다.


목차

책을 내며 2
추천사 6
식민지에 태어나 16
일본군 생활 24
피폭 52
전쟁은 끝났지만 70
귀국 83
교육자의 길 98
산에 오르다 119
버려진 한국인 원폭피해자 137
인도적 지원의 허와 실 154
재판투쟁을 결심하다 164
한국인 피폭자와 함께 한 일본인 186
원폭피해자협회와 나 200
부록 225


※ 관련기사

☞연합뉴스: "온통 불덩어리로 변한 히로시마는 지옥의 모습" (2014.02.23.)

☞한겨레: “북한 피폭자들 지원대상서 빠져 안타깝다”

☞한겨레: 엄마는 다리를 못 썼고 아들은 뇌성마비였다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무료
  • 배송 기간 : 2일 ~ 3일
  • 배송 안내 :

    배송은 한진택배를 통해 이루어지며 배송비는 무료입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상품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상품사용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상품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민족문제연구소

최근본상품

이전 제품

다음 제품